모바일 메뉴

진리의 성읍 아름다운 신천지 SHINCHOENJI

LOGIN

로그인 ID 기억하기 가입하기

아이디/비밀번호 찾기(성도용)

레아가 가로되 기쁘도다 모든 딸들이 나를 기쁜 자라 하리로다 하고 그 이름을 아셀이라 하였더라(창세기 30:13)

<       신천지 알림       >

이웃사랑 이야기
안녕하세요! 진리의 성읍 아름다운 신천지 입니다.
이웃사랑 이야기

북한산 등산길 환하게… 청련암 계룡정사 담벼락 벽화 (2016.4.8~ )

2016-04-29조회수 2,367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서울야고보지파 자원봉사단은 서울시 성북구 정릉4동 북한산 둘레길 주변 청련암에서 계룡정사로 이어지는 담벼락에 벽화그리기 봉사를 실시했다. 

이번 벽화그리기는 8일부터 12일까지 원각사 담벼락, 14일부터는 2차로 계룡정사의 담벼락에 벽화작업을 해 총 40m정도의 길이의 벽화를 완성할 예정이다. 신천지 자원봉사단은 담벼락에 심우도(尋牛圖)를 그렸다.

계룡정사 도원스님은 “벽의 칠을 뜯고 다시 칠하는 작업이 힘든데 이렇게 앞장서 해주니 고맙다”며 “신천지 교회는 주위를 밝게 하고 이웃과 사회에 꼭 필요한 교회”라고 전했다.

이곳 벽은 북한산 둘레길 주변 도로에 위치에 있어 등산객이 많이 찾는 거리지만 산 주변에 있어 공사가 쉽지 않은 지역이다. 북한산을 자주 등산한다고 밝힌 이영숙(67, 여)씨는 “칙칙하고 어두웠던 곳이 벽화 하나로 산뜻하고 새롭게 변신하니 보는 사람의 기분도 좋다”고 전했다. 

신천지 서울야고보지파 자원봉사단 관계자는 “허름하고 지저분하던 곳이 아름다운 벽화를 통해 분위기가 활기차고 밝게 바뀌어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아름다운 환경조성과 더 많은 재능기부로 지역 발전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한편 신천지 서울야고보지파 자원봉사단은 이번이 4번째 ‘담벼락 이야기’로, 북한산 진입로에는 십장생, 북한산 둘레길 주변 삼원사에는 십장생과 코끼리 등 지역과 주변 환경에 맞게 주제를 정해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을 진행해왔다. 

첨부파일